총 게시물 35건, 최근 0 건
   

하나님의 얼굴을 가리는 베일

글쓴이 : 새롬 날짜 : 2015-10-25 (일) 06:49 조회 : 565

구름이 짙게 끼면 태양의 밝은 빛이 가려진다.

태양이 분명히 하늘에 떠 있지만 우리가 누릴 수 있는 햇빛의 유익은 현저히 줄어든다.

이런 현상은 영적 세계에서도 나타난다.

우리와 하나님 사이에 베일이 드리우면 우리가 누릴 수 있는 영적 유익이 현저히 줄어든다. 대개의 경우, 이런 베일은 우리가 만들어낸 것이다. 우리는 이런 베일이 우리의 삶에 점점 더 두껍게 드리우도록 허락하지만, 대개는 그 베일이 우리에게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것을 의식조차 못한다.

 

이런 베일 중 첫째로 꼽을 수 있는 가장 강력한 것은 교만과 완고함이다. 아담의 타락한 본성을 우리의 삶 속에서 가장 분명하게 보여주는 것이 교만과 완고함이며, 이 두 가지의 뿌리는 우리 자신에 대한 과대평가이다. 우리에게 가장 큰 문제를 일으키는 것은 사실 우리가 가장 애지중지하는 것이다.

우리의 교만과 완고함을 논할 때 종종 사용되는 용어는 자아(ego)’이다. 이 단어에 모든 문제의 뿌리가 들어 있다.

즉 우리 자신과의 문제, 가족과의 문제, 친구와의 문제, 그리고 하나님과의 문제의 뿌리가 들어 있다.

 

문제가 생기는 것은 우리가 하나님께 합당한 자리를 찬탈할 때이다. 우리가 그분의 자리를 찬탈하는 이유는 다른 모든 사람들과 하나님보다 우리 자신을 더 높게 평가하기 때문이다.

우리는 자신이 잘못되었다는 것을 알게 되어도 그것을 인정하지 않는다. 바로 완고함 때문이다. 완고함은 영적 진보를 가로막는다.

 

교만과 완고함이 왜 문제가 되는가?

그것은 교만과 완고함이 우리의 모든 문제를 해결해주실 수 있는 하나님의 얼굴을 가리고, 우리 자신에게 초점을 맞추게 하기 때문이다.

교만과 완고함은 그분의 권위가 우리의 삶 속에서 얼마나 중요한 것인지를 보지 못하게 한다.

 

교만이나 완고함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것이 고집이다.

고집이라는 베일의 위험성은 고집이 신앙 깊은 사람들의 특징이라는 잘못된 생각 때문에 생긴다.

세상에서는 고집이 긍정적인 것으로 평가되는 경향이 있지만,

교회 안에서는 아주 파괴적인 결과를 낳을 수 있다.

고집은 언제나 하나님의 뜻을 밀어내고 자기의 뜻을 주장한다.

언뜻 보면, 고집이 좋아 보일 수도 있다.

하지만 고집 센 사람의 계획에 반대해보라.

그러면 그 고집의 정체가 드러날 것이다. 그의 고집을 꺾으려고 해보라. 그러면 평지풍파(平地風波)라는 게 무엇인지 실감하게 될 것이다.

사실, 남의 이야기는 할 것도 없다.

다른 사람들이 우리의 고집을 꺾으려고 할 때 우리가 어떤 반응을 보일지는 자신이 너무나 잘 알고 있지 않은가?

 

고집은 하나님의 미소 짓는 얼굴을 일그러뜨린다.

고집스런 사람은 그분의 뜻이 장기적으로는 그의 유익을 위한 것이라는 사실을 보지 못한다. 오직 눈앞의 이익만을 생각하기 때문이다.

삶의 여러 부분에서 발견되는 이런 베일들이 겉으로는 아무런 해를 끼칠 것 같지 않지만 하나님의 얼굴을 가리는 위험스런 것이 될 수 있다. 이것을 깨달은 신자들은 베일들의 위험성을 간파하고 지혜롭게 피해가지만, 어떤 신자들은 구약시대의 이스라엘 민족처럼 실수한다.

 

우리는 영적 눈을 가리는 베일을 찢어버려야 한다.

그렇게 하면 하나님의 미소 짓는 얼굴의 광채를 보게 될 것이다.

그분을 가리는 베일을 치는 것은 우리 자신이다.

-십자가에 못 박혀라, A.W.토저

 

"형제들아 나는 아직 내가 잡은 줄로 여기지 아니하고

오직 한 일, 즉 뒤에 있는 것은 잊어버리고 앞에 있는 것을 잡으려고

푯대를 향하여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하나님이 위에서 부르신 부름의 상을 위하여 달려가노라." - 빌립보서 313,14

 

"너희는 믿음 안에 있는가 너희 자신을 시험하고 너희 자신을 확증하라.

예수 그리스도께서 너희 안에 계신 줄을 너희가 스스로 알지 못하느냐?

그렇지 않으면 너희는 버림받은 자니라." - 고린도후서 135

     
* 당신에게 있어 하나님의 얼굴을 가리는 베일은 무엇입니까 


-갓피플에서 펌-